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달력

01

« 2019/01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2019.01.04 22:17

인성 甲 연예인과 부인 Real Life2019.01.04 22:17


인성 甲 연예인과 부인







Posted by Ritz®™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나를 가장 사랑해주는 사람 확인하는 방법



Posted by Ritz®™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osx86.tistory.com BlogIcon Ritz®™ 2018.12.19 1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통상적으로 일반인은 알지만
    모르는 이도 드물긴 하지만 존재하는 것이 사실이다.
    답이 없음이다.
    이를 대사로 친다면
    뭔가 착착 감기게 대사로 변형한다면
    아무튼 늦지않게
    대사를 치고 빠지고 화면 전환
    혹은 엔딩씬

    그리고 페이드 아웃
    망각의 세계로
    분리수거가 현명하다.
    평생 똥덩어리들과 마주하지 않는 것이 현명하다.

    화면 전환

    에필로그
    누군가는 강을 건너기 위해
    끊임없이 노를 저었고
    누군가는 뒤에서
    끊임없이 배에 구멍을 뚫고 있었다.
    자막 플로어

  2. Favicon of https://osx86.tistory.com BlogIcon Ritz®™ 2018.12.22 14: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씬#3
    돈이 최고인 그들이
    절대 수긍할리는 없겠지.
    절대로,,,,,,
    그러한 일이 일어나서는 안된다.
    화면전환

    • Favicon of https://osx86.tistory.com BlogIcon Ritz®™ 2018.12.27 2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씬#7
      그럼 그렇지.
      영원히 무념무상의 경지로,,,,,
      아무런 그 어떤 무엇도,,,,,
      남김 없이,,,,,,
      그 어떤 사안이라도
      다시는 되새기질 않길,,,,,
      그들이 생각하고
      신념을 만들어
      행동하여
      실천했던 건
      그 날 이후
      나 또한 원했던 것을,,,,




뛰어내리려는 자식을 구하려는 어머니의 눈물겨운 모정

문제는 저 고양이보다 못한,,,,





Posted by Ritz®™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6.11.12 11:49

소프트웨어도 안정화되기까지 Real Life2016.11.12 11:49

끊임없는 버그 해결에 집중해야 한다.
삶도 끊임없눈 오류와 해결해 나가는 과정일 뿐,,,,
단지 미션 크리티칼한 시스템의 단계를 넘어선 그 무엇인가가 아닐까,,,,



그리고




구리고 또 내겐 이젤과 강력한 백신이 필요하다.
선이 고딩때보다 미치지 못한다.
시간이 더 필요한 걸까?

난 나의 한계를 또다시 시험한다.









Posted by Ritz®™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6.10.11 20:35

모든 걸 최대한 간결하게 Real Life2016.10.11 20:35


장석태 감독은 오랫동안의 친분관계로 인해

최근  민기 촬영 감독의 요청으로. 

클래식 그너머  라는 독립 영화 제작에 참여한다고,,,,


이미 구로 디지탈단지 근처에 개인 작업실을  마련해 두고 있어


작업하는데는 문제가 없을것이라고 


민기감독이 전했다.








자유로운 영혼의 소유자인 그는 구로 디지탈 단지에 개인 스튜디오를 마련하고 8K UHD 후반작업 및 DIT에 집중 한다고


민기 감독이 전하고 있다.



지난날 그의 행보와는 또다른 시도인 것이다.



주로 드라마 작업에 치중하던 그가 이번 영화 작업으로 인해 다시 광고 분야와 마케팅 분야로 돌아가게 되는 것은 아닌지 주목된다.

Posted by Ritz®™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6.10.08 10:52

된장! 손폰 상판 덮개가,,,,, Real Life2016.10.08 10:52


길바닥에 한번 떨어졌는 데,,,,, T T



'Real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프트웨어도 안정화되기까지  (0) 2016.11.12
모든 걸 최대한 간결하게  (0) 2016.10.11
된장! 손폰 상판 덮개가,,,,,  (0) 2016.10.08
답해야 할 17가지  (1) 2016.08.27
이걸 설치하면 음향실을  (0) 2016.07.18
싫지않은 이유  (1) 2016.07.16
Posted by Ritz®™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6.08.27 23:05

답해야 할 17가지 Real Life2016.08.27 23:05

만약 당신이 여전히 좋은 대화자라면



여전히 아직도 열 일곱가지 질문에 답할 수 있다는 건 감사할 따름이다.



나스닥 투자에도 열 두가지 법칙이 있었듯이
어쩌면 괜한 욕심으로 인해 초가삼간 태운개 아닌가하는,,,,?

굳이 이 시대에 실수할 가능성이 있는 걸 할 필요가,,,

자고 일어났더니 쓰레기 더미였다.


Posted by Ritz®™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osx86.tistory.com BlogIcon Ritz®™ 2016.08.28 0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차피 어떤 일이든 골든 타임은 존재하고 항상 그 골든타임에 고춧가루를 뿌리는 2016년 병신년도 항상 존재한다.

    물처럼 흘러가는 것을 2016년 병신년들이 항상 무리수를 두어 병들게 하거나 뒤틀어 버리는 건 이제나 저제나 역사적으로 존재하긴 했지만 2016년 병신년은 병신년일 따름이다. 단지 인지하지 못할 뿐,,,
    악의 평범성,,,,

    산은 산이요
    물은 물일 뿐,,,,

2016.07.18 23:16

이걸 설치하면 음향실을 Real Life2016.07.18 23:16



이걸 설치하면 음향실을 만들 수 있을까?

욕심내면 4-5db까지 낮출 수 있다면야,,,,,


집안에 나만의 영화관 겸 작업실을 만들 수 있다면,,,,


http://item2.gmarket.co.kr/item/detailview/Item.aspx?goodscode=529830305&pos_shop_cd=SH&pos_class_cd=111111111&pos_class_kind=T&keyword_order=%B9%E6%C0%BD%C1%A6&keyword_seqno=10139351699&search_keyword=%B9%E6%C0%BD%C1%A6





Posted by uno-ani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6.07.16 04:34

싫지않은 이유 Real Life2016.07.16 04:34

적어도 내 등에 칼을 꽂을 일은 하지 않을걸 알기에
이 새벅에 잠 못 드는 이유
가로등은 이미 켜졌고
어둠을 지나 빗방을 마저 조용해져버린 지금


'Real Lif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답해야 할 17가지  (1) 2016.08.27
이걸 설치하면 음향실을  (0) 2016.07.18
싫지않은 이유  (1) 2016.07.16
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게 진정한 형제를 얻는 일이다(世上最难得者兄弟。)  (0) 2016.07.08
Cincinnati OH  (4) 2016.05.22
왜 뜬금없이...  (1) 2016.05.19
TAG 시작
Posted by Ritz®™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osx86.tistory.com BlogIcon Ritz®™ 2016.07.16 14: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옷도 갈아입지 못하고,,,,,,
    아아,,,,,,,
    아 완전 일은 물밀듯이 밀어닥치고,,,,
    비명을 지르고 싶지만 이걸 마저 해내고 비명이라도 질러야겠다.
    Justin 동생이 아니었더라면 비까지 내려서 우울증으로 완전 패닉에 빠질 뻔,,,,,,
    뭐지? 이런 삶이란,,,,,,,
    된장!

    어차피 이런 생활 이해시키기란 힘들다.
    차라리 포기하고 꾸준히 밀어부치는게 차라리 효율적이다.
    일반인의 5년 삶을 압축시켜야 한다.


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게 진정한 형제를 얻는 일이다(世上最难得者兄弟。)

먼 곳에 사는 형제는 이웃보다 못하다라는 말은 사실상 엄연한 현실이다.

혈육을 근거로한 기존 가족관념은 이미 현대의 머니파워에 더 이상 의미를 잃어버린 경우가 허다하다.

지구를 돌고 돌아 떨어져 살아가는 이들이 동일한 가치관을 가지고 살아가기란 현실성이 떨어진다.

어떤이들의 사고방식은 고착화 되어 있고 또 다른 곳에 사는 누군가는 끊임없이 진화해 가고 있다면 그 간극을 좁히기란 사실상 어려운 법이다.  어느 누가 옳고 그르다는 것이 아니라 그 삶의 밀도가 너무나 차이가 있음으로 해서 기존의 공통적인 관심사는 항상성을 가지지 못하고 쇠퇴해 가기 마련이다.

만약 그 항상성이 조금이라도 유지된다면 맘 편히 그 자유를 누릴 수 있겠지만 그렇지 않다면 그건 이미 사라진지 오래이다.

이런 경우 일본인들의 혼네와는 너무나 다른 중국인들의 꽌시 문화는 벤치마킹해 볼 수 있음이다.

당연히 한국인의 정서와는 또 다른 ,,,,




Posted by uno-ani

댓글을 달아 주세요